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한금융, '신한플러스 멤버십 적금' 선봬… 최대 연 8.3% 금리효과

50만좌 한정 출시

염보라 | 기사입력 2020/06/15 [10:14]

신한금융, '신한플러스 멤버십 적금' 선봬… 최대 연 8.3% 금리효과

50만좌 한정 출시

염보라 | 입력 : 2020/06/15 [10:14]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 신한금융이 '신한플러스 멤버십'과 연계한 적금을 내놨다. 제로금리 시대에 최대 연 8.3% 금리 효과를 내세워 눈길을 끈다.

 

신한금융그룹은 '신한플러스 멤버십 적금' 50만좌를 한정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와 연게한 체크카드도 선보인다.

 

신한플러스 멤버십 적금은 최대 월 30만원까지 납입 가능한 6개월 만기 자유(정기)적립식 적금이다. 

 

기본금리는 연 1.2%이며, 적금 자동이체 연결 및 최근 3개월 간 적금을 보유하지 않은 고객에게 각 0.3%씩 우대금리를 더해 최대 1.8%를 제공한다.

 

나아가 신한플러스 멤버십 가입, 신한체크카드 신규 및 이용, 신한금융투자 최초 신규거래, 신한생명 인터넷 보험가입 등 거래실적에 따라 최고 연 6.5%의 리워드를 마이신한포인트 또는 캐시백 형태로 제공한다.

 

신한플러스 멤버십 체크카드는 전월 30만원 이상 이용 실적이 있는 경우, 사용금액의 0.3%를 포인트를 적립해준다. 

 

또 이동통신 요금, 버스·지하철, 도시가스 등 생활 가맹점에서 사용금액의 1.7%를 포인트로 주며, 할인점과 백화점 등 쇼핑가맹점이나 해외 사용 시에도 0.7% 추가적립이 가능하다. 단 월 최대 3만 포인트까지다.

 

한편 신한금융은 신한플러스 멤버십 적금 가입 고객 중 2000명과 신한플러스 멤버십 체크카드 사용 고객에게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신한금융그룹을 거래하는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해 드리기 위해 이번 상품을 기획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실질적인 서비스와 다양한 컨텐츠로 보다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