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윤상현 국회 외통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받아

"한일 양국, ‘전략적 이익 공유하는 관계’로 확대돼야 한다” 강조

박진종 | 기사입력 2020/05/20 [21:40]

윤상현 국회 외통위원장, 주한일본대사 예방 받아

"한일 양국, ‘전략적 이익 공유하는 관계’로 확대돼야 한다” 강조

박진종 | 입력 : 2020/05/20 [21:40]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미래통합당 윤상현 국회의원은 20일 도미타 코지 주한 일본대사의 예방을 받았다.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 미래통합당 윤상현 국회의원은 20일 도미타 코지 주한 일본대사의 예방을 받았다.

 

윤상현 위원장은 한일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한일 양국이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관계’로 확대돼야 한다고 말했다.

 

일본은 2017년 외교청서에서‘한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나라’라고 규정했다. 하지만 2018년과 2019년 외교청서에서는 이 부분을 삭제했다.

 

윤 위원장은 일본 외교청서의 독도 문제에 대한 내용도 지적했다. 특히 그는 독도에 대한 우리 국민의 인식을 강조하고 “독도는 국제법적, 역사적, 지리적으로 한국의 영토임을 확인한다”고 말했다.

 

또한, 윤 위원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한일 경제인 교류가 축소되고 있는 점을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한국과 중국 간 경제인 교류확대를 위해 실시 중인 ‘기업인 신속통로(입국절차간소화)’를 한인 간에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