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9일 자정 이후 '코로나19' 확진자 총 7478명

이날 자정에 비해 96명 증가

전지선 기자 | 기사입력 2020/03/11 [15:46]

9일 자정 이후 '코로나19' 확진자 총 7478명

이날 자정에 비해 96명 증가

전지선 기자 | 입력 : 2020/03/11 [15:46]
선별진료소 확인 / 연합뉴스
선별진료소 확인 / 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9일 자정 이후 국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수는 총 7478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자정과 비교해 확진자가 96명 늘었다. 오후 4시 확진자 집계는 확진자 증감 추세를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수치만 발표되고, 확진자 발생 지역과 감염경로는 공개되지 않는다.

 

이날 자정 기준 대구·경북 누적 확진자는 국내 전체 확진자의 90.5%인 6678명이다.

 

그 외 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경기 152명 ▲서울 130명 ▲충남 102명 ▲부산 96명 ▲경남 83명 ▲강원 28명 ▲충북 25명 ▲울산 24명 ▲대전 19명 ▲광주 15명 ▲인천 9명 ▲전북 7명 ▲세종 6명 ▲전남 4명 ▲제주 4명 등의 순이다.

 

국내 코로나19 환자의 약 79.7%는 집단발생과 연관된 사례로 파악됐다.

 

한편, 사망자의 경우 이날 자정 기준으로는 51명이었으나 2명 추가돼 총 53명이 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