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일본에 입국할 때 공항에서 면세품 살 수 있다
연합뉴스 기자
수정일 2016-11-20 18:33
등록일 2016-11-20 11:42

내년 4월부터 적용방침…소비촉진 위해

이르면 내년부터는 일본에 입국하면서도 면세품을 살 수 있게 된다.

일본 정부는 외국 여행객들이 국내 공항에 도착해서도 면세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에 나서기로 했다.

20일 아사히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다음 달 세제개편안에 공항 입국장에서도 면세품 판매장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반영해 새 회계연도가 시작되는 내년 4월부터 적용할 방침이다.

이는 여행객들이 외국 면세점에서 구입한 물품을 운반하는 어려움을 없애겠다는 목적과 함께 일본 입국시에 사도록 유도해 국내 소비 촉진을 겨냥한 측면도 강하다. 일본에서는 현재 시내 대형 면세점과 국제공항 출국장, 국제선 기내에서만 면세물품 판매가 이뤄지고 있다. /연합뉴스

롯데 도쿄면세점 /연합뉴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