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딥노이드, 한국노바티스와 AI 솔루션 개발 MOU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6-30 15:02
등록일 2020-06-30 15:02

임상 현장에서 개선된 진단 및 치료 평가 지원 솔루션 제공
최우식 딥노이드 대표/회사 제공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딥노이드는 글로벌 제약사 한국노바티스와 인공지능(AI)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딥노이드는 의료 인공지능 전문 기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인공지능 기술을 통한 영상 분석과 진단 보조를 넘어 치료 결과를 모니터링하고 예측하는 분야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의 핵심은 강직성 척추염 분야의 진단 보조와 치료 결과의 비교 및 모니터링을 객관화 하는 데 있다. 딥러닝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모델로 발전시켜 진단·진료를 지원해 효율을 높이는 데 협력할 계획이다.

양사는 우선 환자에게 적용 가능한 인공지능 기반 의료영상 분석 소프트웨어를 구축하고, 질병의 영상학적 진행을 객관적으로 비교 및 모니터링 한다. 

이를 통해 수집된 강직성 척추염 환자 데이터를 분석, 자동화 분석 알고리즘 개발 과정을 거쳐 의료 영상을 객관적으로 분석하는 소프트웨어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향후 실제 임상 현장 적용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최우식 딥노이드 대표는 "글로벌 임상연구 네트워크를 활용해 실제 임상 현장에 개발된 솔루션을 적용하고, 이를 통해 글로벌 임상 검증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딥노이드는 내달 세계 유일의 의사 주도형 오픈 플랫폼 딥파이(DEEP:PHI) 오픈을 목전에 두고 있으며, 연내 코스닥 입성을 목표로 기술성 평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