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정세균, 국회에 3차 추경안처리 촉구…"추경 처리 미뤄질수록 국민 고통 가중"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6-26 09:58
등록일 2020-06-26 09:58

"다음달부터 안전신문고 통해 코로나19 관련 신고나 제안 받는다"
정세균 국무총리/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정세균 국무총리는 26일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처리가 미뤄질수록 국민들의 고통은 가중될 것"이라며 국회에 3차 추경안 처리를 촉구했다.

정세균 총리는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정부가 3차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한 지 3주가 지났다"며 "하루라도 빨리 예산을 집행해 현장의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조속한 시일 내 추경안을 통과시켜 줄 것을 국회에 간곡히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방역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거리두기 단계별 시행 방안을 준비중인 것을 두고 "명확한 기준을 제시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아울러 "행정력이 미치기 어려운 빈틈이나 사각지대는 국민 참여와 협조로 최소화할 필요가 있다"며 "정부는 7월부터 안전신문고를 통해 코로나19 관련 신고나 제안을 받아 방역정책에 신속히 반영하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