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16일 자정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총 1만2155명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6-16 10:29
등록일 2020-06-16 10:29

코로나19 확진자 수, 전날대비 34명 늘어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16일 자정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2155명이라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자정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자정보다 34명 늘었다.

새로 확진된 34명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21명, 해외유입이 13명이다.

지역발생 21명은 서울 11명, 경기 4명, 인천 2명 등 17명이 수도권이고 그외에 대전에서 3명, 경남에서 1명이 새로 확진됐다.

해외유입 사례의 경우 검역 과정에서 9명이 새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4명은 입국한 뒤 서울(1명), 경기(1명), 부산(1명), 경남(1명) 등에서 자가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사망자는 전날 1명이 추가돼 누적 278명이 됐다.

한편, 수도권에서는 집단감염지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다.

전날 낮 12시 기준으로 리치웨이 관련 누적 확진자는 169명, 수도권 개척교회 관련 확진자는 110명이다.

또한, 요양시설과 사회복지시설 등에서도 집단감염이 발생하면서 60세 이상 고령층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 서울 도봉구 성심데이케어센터의 경우 누적 확진자가 19명으로 늘었다.

이밖에 서울 송파구 소재 롯데택배 동남권물류센터에서도 확진자가 1명 나왔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