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아모레퍼시픽그룹, 제3회 ‘아모레퍼시픽 이노베이션 데이’ 진행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6-11 09:44
등록일 2020-06-11 09:43

진정한 ‘오픈 이노베이션’ 실현을 위한 협업과 상생 경영 강화
제3회 ’아모레퍼시픽 이노베이션 데이’ 통합 전시실을 둘러보고 있는 아모레퍼시픽그룹 서경배 회장/아모레퍼시픽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아모레퍼시픽그룹은 혁신 상품 아이디어 발굴 행사 ‘아모레퍼시픽 이노베이션 데이(Amorepacific Innovation Day)’를 6월 9일과 10일 양일간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진행했다.

올해로 제3회를 맞이한 ‘아모레퍼시픽 이노베이션 데이’는 제품 개발 파트너사와 아모레퍼시픽그룹의 브랜드가 함께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혁신 상품 개발을 논의하는 자리이다. 특히 이번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영상 프레젠테이션(PT) 및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했다. 

뉴앤뉴, 코리아나바이오, 신세계인터코스코리아 등 국내외 21개 파트너사들이 참여해, 기술 차별화를 바탕으로 수백여 개의 혁신 상품 후보들을 제안했다. 모든 상품 후보들이 전시된 통합 전시실에서는 유형별로 직접 체험해볼 수 있었으며, 각 파트너사별 개별 전시공간을 별도로 마련해 사전 제작한 영상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자세한 상품 설명을 듣고 실시간 화상회의를 진행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총 20개 브랜드 마케터들이 참석해 제품 개발 파트너사와 비대면 방식으로 상품화를 논의했다. 이번에 제안된 상품 아이디어는 추가적인 논의를 거쳐 제품 개발 협업이 진행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긴밀한 소통과 혁신을 바탕으로 파트너사와 지속적으로 함께 성장하는 구조를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행사에 참여한 뷰케이코리아 김유창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아모레퍼시픽은 선제적으로 비대면 방식을 제안하고 성공적으로 운영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어려운 국면을 지혜롭게 헤쳐 나가 양측 모두에게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 서경배 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뷰티 시장과 생태계에도 많은변화가 생길 것으로 예상한다”며 “새로운 시대에 맞는 방식으로 국내외 다양한 협력사들과 더욱 긴밀히 소통하며, 상호 시너지를 내는 비즈니스 기회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