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우리은행, 복지부 '노인일자리 공익할동 참여자 지원사업' 동참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6-08 10:08
등록일 2020-06-08 10:08

영업점 직원 파견, 온누리상품권 지급업무 현장 지원
우리은행 CI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우리은행은 보건복지부가 추진하는 '노인일자리 공익활동 참여자 온누리상품권 지급사업'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복지부는 지난 3월 코로나19에 취약한 노인일자리 공익활동 참여자 등에 소비 쿠폰을 지원하기로 밝힌 바 있으며, 현재 이 사업을 한국노인인력개발원에 위탁해 진행하고 있다.

이 사업은 노인일자리 공익활동 참여자 중 월 기본활동비 27만원의 3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신청한 이에게 추가로 활동비의 22%에 상당하는 온누리상품권을 4개월간 지급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상품권 신청자에게는 매달 32만9000원(상품권 14만원 포함)을 지급한다.

전체 54만명의 노인일자리 공익활동 참여자 중 온누리상품권 신청자는 약 27만명 규모다. 지자체별 일자리 수행기관에서 온누리상품권을 직접 교부하며, 우리은행은 이날부터 해당 수행기관에 영업점 직원을 파견해 상품권 지급 업무를 지원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의 그룹사는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소외계층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측은 "우리은행과 협업해 상품권을 수령하는 어르신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