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야놀자, 강원도로부터 관광 활성화 감사패 받아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6-05 08:44
등록일 2020-06-05 08:44

코로나19 이후 국내 여행 활성화 위해 언택트 기술 기반의 글로벌 숙박환경 구축 협력
(왼쪽부터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 부문 대표, 최문순 강원도지사)/야놀자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글로벌 여가 플랫폼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강원도(도지사 최문순)와 진행한 관광 활성화 프로젝트가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 3일, 서울 강남구 야놀자 사옥에서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 부문 대표 등 주요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프로젝트 성과 공유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내 여행 활성화 방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앞서, 야놀자와 강원도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기를 겪고 있는 강원지역 여행업계와 지역경제를 지원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여행업계 지원을 위한 최초의 민관협력 사례로, 안전한 여행 환경을 조성하고 다양한 프로모션과 정보를 제공하는 ‘강원도X야놀자 안심여행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2개월간 진행된 프로젝트의 성과는 강원도 여행에 대한 수요 급증으로 이어졌다. 프로젝트가 진행된 기간(2020년 4월 6일-5월 31일) 중 야놀자 앱에서 강원도 지역 상품의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123.1% 증가했다. 이는 전국 평균인 37.6%와 비교해도 3.3배 이상 높은 수치다. 프로젝트에 참여한 제휴점들의 거래액 또한 급증해 강원지역 관광업계와의 상생 측면에서도 성공적인 결과를 얻었다. 지난 2개월간 참여 제휴점의 거래액은 작년 동기 대비 134.6% 증가해 비참여 제휴점(34.5%)보다 3.9배 높았다.

이날 야놀자는 프로젝트를 통해 강원도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강원도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또한, 코로나19 사태 안정화 이후의 국내 여행 활성화를 위한 방안도 논의했다. 특히 언택트(Untact)가 여행시장의 주요 트렌드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만큼, 강원도에 글로벌 수준의 숙박환경을 구축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야놀자는 국내 최초로 온라인 예약 채널과 자동 연동되는 호텔 셀프 체크인 키오스크를 비롯해 자체 개발한 호텔 자동화 솔루션 와이플럭스(Y FLUX)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실의에 빠져 있던 강원도민들과 지역 업체들의 위기 극복에 결정적인 도움이 됐다"면서, "야놀자와의 긴밀한 협력을 기반으로 이를 체계화해, 장기적으로는 전 세계에서 강원도와 대한민국을 찾을 수 있는 선진적인 여행 시스템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종윤 야놀자 온라인 부문 대표는 "민관의 적극적인 협력이 있었기에 전 세계적인 위기 속에서도 지역 관광 성장이라는 고무적인 성과를 낼 수 있었다. 진행 과정에서 K여행의 가능성과 잠재력을 확인한만큼, 국내를 넘어 글로벌에서도 의미 있고 성공적인 프로젝트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놀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여가업계의 위기 극복을 위해 다양한 상생 행보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19가 국내에서 본격적으로 확산됐던 지난 2월에는 제휴점과의 상생을 위해 20억원을 지원해 대구·경북·제주지역 제휴점 대상 광고비를 환급했다. 지난달부터는 중소형호텔 제휴점 대상의 최소 광고비와 예약대행 서비스 이용 제휴점 대상의 수수료도 무기한 인하하고 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등산족 다모여! 서울 등산하기 좋은 산(山)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