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영호의 삼성물산, 김형의 대우건설 꺾고 '반포아파트 3주구 재건축사업' 수주
박진종 기자
수정일 2020-06-01 15:05
등록일 2020-06-01 15:04

이영호 "그동안 준비하고 약속드린 사항은 반드시 지킬 것 "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삼성물산 건설부문(대표이사 이영호)이 지난 30일 대우건설(사장 김형)을 꺾고, 반포아파트 3주구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반포3주구 재건축 조합은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삼성물산을 새로운 시공사로 선정했다. 조합원 1625명 중 1316명이 투표한 결과, 삼성물산이 686표를 받아 52%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수주에 성공했다.

반포아파트 3주구 재건축사업은 서울 서초구 반포동 일대 1490가구를 재건축해 지하3층~지상35층, 17개동 2091가구 규모로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총 공사비는 8087억원 규모다.

삼성물산 건설부문 이영호 사장은 “삼성물산의 상품, 기술력, 서비스 역량을 총동원하여 래미안 20년 역사에 길이 남을 기념비적인 작품을 만들겠다. 삼성은 고객만족과 신뢰를 가장 우선시하는 회사로, 그동안 준비하고 약속드린 사항은 반드시 지켜 시간이 지날수록 가치가 돋보이는 아파트를 건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등산족 다모여! 서울 등산하기 좋은 산(山)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