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호영 "민주당, 다수의 힘으로 일방적으로 하겠다는 의사"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6-01 14:13
등록일 2020-06-01 14:13

"국회의장단을 국회 원 구성 협상이 끝나기 전에 선출할 수 있다고 주장"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가 1일 국회에서 열린 첫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1일 더불어민주당의 국회의장단을 국회 원 구성 협상이 끝나기 전에 선출할 수 있다는 주장을 두고 "다수의 힘으로 일방적으로 하겠다는 의사"라고 반발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개원 협상은 의장단뿐 아니라 상임위원장 배분이 다 끝난 다음에 한 것이 지금까지 관례"라며 이같이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상생과 협치는 입으로만 외치는 '구두선'이냐"며 "국가적 위기에 국정 과제를 하나하나 신속히 처리해도 부족할 판에 일방적으로 밀어붙이면 그 책임은 전적으로 민주당에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원구성 진통은) 협상하는 과정에서 일어나는 일이지만 관행을 무시할 순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등산족 다모여! 서울 등산하기 좋은 산(山)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