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하나손해보험 공식 출범… 새 슬로건 '신생활보험 플랫폼' 선포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6-01 10:50
등록일 2020-06-01 10:50

하나금융지주 14번째 자회사… 김정태 회장 "다양한 지원·투자 약속"
하나금융그룹/공감신문 DB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하나손해보험'이 1일 공식 출범했다.

하나금융지주는 이날 오전 서울시 종로구 본사에서 하나손해보험 공식 출범식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하나손해보험은 하나금융그룹 내 최초의 손해보험사이자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다. 

하나금융지주는 지난 2월 14일 더케이손해보험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 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 승인을 취득하는 등 하나손해보험의 공식 출범을 준비해왔다.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선포했다.

기존 더케이손해보험의 보험업에 대한 깊은 이해와 노하우에 하나금융그룹의 디지털 생태계 기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및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한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를 지향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기존 자동차 보험 등 전문분야에 대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모빌리티와의 다양한 제휴를 통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선사한다는 포부다.

나아가 디지털 전환을 통한 하나금융그룹 온라인 채널 및 외부 네트워크와의 콜라보로 여행자·레저·특화보험 위주의 그룹 플랫폼 활성화 상품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날 출범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을 비롯해 지성규 하나은행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등 관계사 사장단과 조경제 교직원공제회 이사, 정동섭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그룹의 새로운 일원이 된 하나손해보험 임직원 모두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모두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라는 그룹 경영철학에 맞춰 기존 교직원 손님들은 물론 더 많은 손님들과 임직원, 주주뿐 아니라 지역사회의 기쁨에도 기여할 수 있는 회사로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그룹에서도 다양한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권태균 사장은 "새롭고 혁신적인 디지털 기반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신속히 구축함과 더불어 관계사와의 다양한 시너지를 통해 손해보험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제시해 나감으로써 ‘대한민국 손해보험을 디지털로 손보겠다’"는 힘찬 포부를 밝혔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등산족 다모여! 서울 등산하기 좋은 산(山)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