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여기어때, 7만5천여 근로자 대상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입점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5-22 08:32
등록일 2020-05-22 08:32

“대한민국 중소기업-소상공인-개인사업자의 복지 향상 위해 사업 참여”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 여기어때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국내 대표 종합숙박·액티비티 예약서비스 여기어때(대표 최문석)가 중소기업 근로자의 복지 향상을 위해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에 입점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여기어때는 7만5000여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가입자에게 국내 5만여 숙소와 7000여 액티비티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하게 됐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대한상공회의소와 중소벤처기업부가 근로자의 복지 향상을 위해 개설한 복지몰 서비스다. 상대적으로 복지혜택이 부족한 중소기업 근로자, 소상공인, 개인사업자가 무료로 가입하고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유명하다. 

중소기업 복지플랫폼은 ▲휴양·여행 ▲취미·자기계발 ▲건강관리 ▲생활안정 ▲상품몰 등 5개 분야, 100만여 개의 다양한 복지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한다. 여기어때는 최근 코로나19가 확산하며 주목받은 국내여행을 위해 숙박과 액티비티 상품을 제공하며, 플랫폼 이용자의 선택지를 넓혔다.

혜택을 받기 위해선 중소기업 복지플랫폼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회원가입’ 버튼을 눌러 여기어때 서비스에 가입해야 한다. 이후 여기어때 앱을 다운받아 가입 시 입력한 이메일 아이디로 로그인하면 된다.

여기어때 관계자는 “대한민국 중소기업 · 소상공인 · 개인사업자의 복지 향상을 위해 정부의 정책 지원사업에 참여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늘어난 국내여행 니즈를 반영해 숙박, 액티비티 상품을 앞으로 확대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