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하이트진로, 망고링고 패키지 리뉴얼 진행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5-21 09:23
등록일 2020-05-21 09:22

망고과즙 함유 제품 특장점 패키지에 그대로 담아
망고링고/하이트진로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달콤상큼 청량한 맛의 '망고링고'가 새 옷을 입는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신개념 과일믹스주 시장을 개척한 '망고링고'의 패키지를 전면 리뉴얼하고 성수기를 맞아 시장 확대에 적극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맛있고 가볍게 주류를 즐기기 원하는 홈술족, 소비자들을 위해 가정용 제품인 캔 500ml, 355ml 에 집중하고 패키지 디자인을 새롭게 해 재도약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지난 2016년 처음 출시된 '망고링고'는 망고 과즙(2.3%)이 함유된 알코올 도수 2.5도의 저도주로, 망고의 달콤하고 상큼한 맛이 청량감과 조화를 이뤄 부드러운 목넘김을 자랑한다.

하이트진로는 가장 적정한 망고과즙 함유량, 알코올도수 등을 연구해 망고의 달콤한 맛을 극대화했다. 출시 초부터 빠른 입소문을 타며 인기를 얻은 망고링고는 국내는 물론 수출 후 홍콩 등 해외로 수출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망고링고 리뉴얼은 제품의 맛과 도수는 변함없이, '망고 과즙'을 함유한 제품의 특장점을 온전히 느낄 수 있는 패키지 디자인에 초점을 맞추었다.  달달한 망고의 맛을 트렌드하면서 세련된 색감으로 시각화하고 망고 이미지를 전면에 넣어 망고 과육의 생동감을 그대로 전달한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항상 새로움과 다양성을 추구하는 소비자의 요구와 시대성을 반영해 망고링고를 새단장했다. 망고의 달콤상큼한 과즙이 그대로 느껴져 누구든 편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응하는 제품들을 꾸준히 선보이며 국내 맥주 시장 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