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국회서 제21대 초선의원 의정연찬회 열려
박진종 기자
수정일 2020-05-19 16:48
등록일 2020-05-19 16:46

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20일 오전 9시 30분 '문희장 의장 특강' 으로 시작
국회의사당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국회사무처(사무총장 유인태)는 제21대 국회 초선의원 당선인 151명을 대상으로 20일 오전 9시 30분부터 국회 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초선의원 의정연찬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문희상 국회의장 환영사 및 특강을 시작으로, 오전 국회 소속기관별 조직 소개에 이어 국회의장 주최 오찬이 있을 예정이다. 오후에는 본회의장 방문과 의정활동 및 지원제도 안내, ‘의정활동과 대언론소통’을 주제로 한 특강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마지막 일정으로 본회의장을 방문해 전자투표를 시연할 계획이었으나, 오는 20일 제20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가 예정되면서 본회의장에 방문해 설명을 듣는 것으로 갈음할 예정이다.

의정활동 및 지원제도 안내는, 국회의원의 의정활동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법안 및 예·결산 심사와 국정감·조사제도 등 국회운영 개관, 의원실 지원경비와 국회정보시스템 활용방법 등 지원제도, 의회외교와 국회방송에 관한 사항을 중점적으로 다룬다. 초선의원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의정활동에 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준비한 것이다.

국회사무처는 국회의 조직과 기능, 의정활동 지원제도 등에 관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초선의원들의 원활한 의정활동과 의원 상호간 친교를 위한 만남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4년마다 국회 개원 전에 초선의원 의정연찬회를 개최하고 있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