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DGB금융, 새 슬로건 'IM C.E.O' 발표… 9주년 기념식 유튜브 생중계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5-15 15:16
등록일 2020-05-15 15:16

김태호 DGB금융그룹 회장이 15일 본사에서 열린 창립 9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해 기념사를 하고 있다.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 DGB금융이 유튜브 생중계로 9주년 기념식을 열고 2020년 기업문화 슬로건 'IM C.E.O'를 발표했다.

DGB금융그룹은 15일 오전 칠성동 DGB금융지주 본사에서 그룹 창립 9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그룹 계열사 임원 등만 참석했으며, 전 과정은 유튜브로 생중계 했다.

김태오 회장은 “현재의 어려운 경제 환경과 시대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미래를 보장받을 수 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불확실성이 커진 지금 생존을 위한 노력으로 모든 것을 고객의 관점에서 생각해야 한다”고 말하며 “변화에 대한 능동적인 대응하고 주인의식을 바탕으로 한 기업문화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DGB금융이 이날 공개한 기업문화 슬로건 ‘IM C.E.O’은 김 회장의 당부와 일맥상통한다. 이 슬로건은 ‘각자 자리에서 내가(IM) DGB금융의 주인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어려운 경영환경에 맞서 도전(Challenge)하고 각자 맡은 역할에 최선을 다해 노력(Effort)해 위기를 기회(Opportunity)로 바꾸자’는 뜻을 담고 있다. 급변하는 금융환경에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금융그룹을 위한 임직원 개개인의 주인의식과 도전을 강조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덕분에챌린지'에 참여 중인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김 회장은 이어 “코로나19 상황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2011년 창립해 8개 계열사로 창립10주년을 목전에 둔 DGB금융그룹은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저력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새로운 기업문화 선포와 함께 전 직원이 참여하고 소통하는 기업문화 환경 조성으로 더욱 일하기 즐거운 기업이 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2020년 종합금융그룹으로 거듭나 중국·베트남·캄보디아·미얀마·라오스 등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시장에서도 명성을 널리 알리는 DGB의 글로벌 100년 그룹을 향해 전진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한편 DGB금융은 이날 행사 시작을 ‘덕분에챌린지’로 열어 눈길을 끌었다. 감사와 존경을 뜻하는 수어로 코로나19 극복에 힘쓰고 있는 의료진에게 메시지를 전한 김태오 회장은 다음 덕분에 챌린지 주자로 대구상공회의소 이재하 회장, 대구경영자총협회 김인남 회장을 지목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