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신한금융, '신한플러스 멤버십' 신규 광고 선봬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5-15 10:23
등록일 2020-05-15 10:22

김환희 등 출연
/신한금융그룹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신한금융그룹은 15일 신한은행 등 주요 그룹사 유튜브 및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공식계정을 통해 '신한플러스 멤버십' 신규 광고를 공개했다.

신한플러스 멤버십은 멤버십 혜택과 금융거래를 결합한 신한금융그룹의 금융 플랫폼이다.

이번 광고는 '최대 14만원 먼저 받고 시작하는 신한플러스 멤버십'을 주제로, 다양하고 실용적인 혜택에 대한 요구를 가진 2030 세대를 겨냥했다.

병원 장면을 시작으로 아빠와 딸의 대화, 대학교 MT 등 4가지 에피소드를 연이어 보여주는 옴니버스 식으로 구성했으며, 권태원·현봉식·김환희·김영아 등 탄탄한 연기력의 배우들이 출연해 기존 금융권 광고에서 볼 수 없었던 재미와 볼거리를 더했다.

한편 신한플러스 멤버십에서 제공하는 '최대 14만 포인트'는 신한은행·카드·금융투자·생명의 포인트부스트 이벤트와 론칭 기념 이벤트 참여를 통해 적립이 가능하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광고는 소비자들이 신한금융그룹의 서비스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초점을 맞췄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혜택과 재미를 동시에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로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