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KB국민은행, 코로나19 간호 인력에 저금리 신용대출지원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5-14 13:58
등록일 2020-05-14 13:57

개인별 최대 1000만원… 1년간 100억원 이내 한시 운영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KB국민은행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간호사 및 간호조무사를 위한 저금리 신용대출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선별진료소 또는 생활치료센터 협력병원 소속이거나 파견근무 이력이 있는 재직기간 1년 이상(무기계약직의 경우 2년 이상)의 간호사 및 간호조무사다. 

대출한도는 개인별 최대 1000만원이며, 대출금리는 최저 연 2.68%(5.14 현재, 신용등급 1~5등급, 우대금리 적용 후)다. 대출기간은 일시상환방식의 경우 1년(최장 10년 이내 연장가능)이며, 분할상환방식은 1년 이상 5년 이내다. 

신청 희망자는 재직증명서와 소득서류를 지참해 전국 KB국민은행 영업점을 방문하면 된다. 해당기관 파견근무 이력이 있을 경우에는 추가로 ‘코로나19 파견의료인력 확인서’ 또는 ‘의료인 등 인력지원 신청확인서’가 필요하다.

국민은행은 이번 저금리 신용대출을 1년간 총 100억원 이내에서 한시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국가적 위기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헌신하고 있는 간호 인력의 금융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저금리 신용대출을 지원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