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13일 자정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총 1만962명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5-13 10:28
등록일 2020-05-13 10:28

확진자 수, 전날 자정보다 26명 늘어
보건당국이 이태원 클럽 관련 전국 코로나19 확진자가 101명이라고 발표한 지난 12일 서울 성동구 보건소에 이태원을 방문했던 시민 등이 검사를 받고 있는 모습. / 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13일 자정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1만962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자정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전날 자정보다 26명이 증가했다.

초발환자 중 한 명으로 추정되는 경기 용인 66번 환자가 지난 6일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8·9일 두 자릿수(12명·18명)로 올랐고, 10·11일에는 30명대(34명·35명)를 기록했다. 12일엔 27명이었다.

신규 확진자 26명 중 22명은 국내에서 감염된 사례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12명으로 가장 많고, 부산 3명, 대구·인천 각각 2명, 경기·전북·경남 각각 1명으로 집계됐다.

나머지 4명은 해외에서 들어와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이다. 공항 검역 단계에서 1명이 발견됐고, 나머지는 격리 중 대구·울산·경기 등 지역사회에서 1명씩 확인됐다.

한편, 사망자는 전날 1명이 늘어 총 259명이 됐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