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티몬,‘경기도 착한여행’ 상품 매진 행렬…13일 2차 판매 진행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5-13 08:40
등록일 2020-05-13 08:40

코로나19 '경계' 단계부터 사용 가능한 상품 임에도 매진 사례
경기도 착한여행 / 티몬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국내 최초 타임커머스 티몬(대표 이진원)이 11일부터 독점 판매하고 있는 ‘경기도 착한여행’ 상품이 매진 사례를 빚고 있다. 티몬은 고객들의 성원에 힘입어 13일부터 조기 매진된 인기상품에 대한 2차 판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경기도 착한여행’ 상품은 판매 개시 다음날인 12일, 79개 여행상품 중 40%가 넘는 32개가 완판을 기록했다. 모든 상품들의 사용 기간이 코로나19 대응 수준이 '경계' 단계로 완화된 이후부터 내년 12월 31일까지임을 감안하면 이례적인 결과다. 회사 측은 “당장 사용이 불가능한 상품 임에도 빚어진 매진 행렬은 여행 및 나들이 욕구를 해소하고자하는 고객들의 마음이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12일 18시 기준 판매된 입장권은 총 10만여장이다. 특히 11일 오전 10시 30분 티몬의 라이브커머스 채널인 티비온과 함께 판매를 시작한 한국민속촌, 서울랜드 등 인기 상품은 방송 시작 30여분만에 모두 판매됐다. 

허브아일랜드, 어메이징파크, 아침고요수목원 등 3000장 이상의 수량을 판매한 입장권도 11일 오후 2시 이전에 조기 매진됐으며 수량이 남은 상품의 완판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경기관광공사와 티몬은 고객들의 요청에 따라 조기 매진된 상품에 대한 추가 판매를 결정했다. 2차 판매 상품은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원마운트, 신북리조트 스프링풀, 이천스파플러스, 용인짚라인의 6개소다. 2차 판매는 13일 오전 10시 30분 한국민속촌 입장권을 시작으로 14일 원마운트, 용인짚라인, 18일 서울랜드, 19일 신북리조트, 이천스파플러스, 한국민속촌(3차) 순으로 순차 진행된다.

1박 2일 일정의 나들이를 계획하는 구매자를 위한 이벤트도 열린다. 티몬과 경기관광공사는 ‘경기도, 펜션이 터진다’ 이벤트를 오는 22일까지 진행한다. 착한여행 상품 구매자가 SNS에 구매 인증 후 티몬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을 달면, 추첨을 통해 가평, 양주, 용인, 포천, 화성 지역의 펜션 무료 숙박권을 제공한다. 당첨자는 다음달 5일 개별 공지될 예정이다. 

티몬 이진원 대표는 “여행은 물론 나들이도 여의치 않은 상태에서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고객들의 마음을 이번 상품 판매를 통해 읽을 수 있었다”며 “티몬이 경기관광공사와의 협력을 통해 긴급 결정한 2차 판매가 고객들의 아쉬운 마음을 달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