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진중권-이준석, 국회서 만나 ‘보수정치’ 토론
박진종 기자
수정일 2020-05-11 17:03
등록일 2020-05-11 16:59

15일 ‘제21대 총선을 말하다!, “길 잃은 보수정치, 해법은 무엇인가?”’토론회 열려
국회의사당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국회에서 보수정치에 대해 논의하고 앞으로의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 토론회가 열린다.

오는 15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제21대 총선을 말하다!, “길 잃은 보수정치, 해법은 무엇인가?”’토론회가 개최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미래통합당의 선거 참패 원인을 분석하고 통합당이 나아가야 할 길에 대한 난상토론이 진행된다.

아울러 선거를 통해 드러난 ‘세대교체’라는 시대정신을 반영하기 위해 통합당이 추구해야 할 방향성에 대해서도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진다.

1부 발제는 진중권 前 동양대 교수가 맡고, 이준석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2부 발제를 맡는다.

토론회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3040출마자들이 선거현장에서 보고 느낀 바닥민심을 공유하고, 민심을 주춧돌 삼아 보수정당의 미래를 재건하는 데 있어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