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방역당국 "용인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총 15명 확진 판정 받아"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5-08 11:33
등록일 2020-05-08 11:32

이례적으로 자정 이후 신규확진자 발표
김강립 제1총괄조정관 / 연합뉴스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8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정부는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례적으로 이날 자정 이후 신규 확진 환자 발생을 발표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정례브리핑 모두발언에서 "오늘 자정 기준 신규 확진환자는 12명"이라며 "다만 오늘은 예외적으로 자정 이후 확진환자의 발생상황을 긴급하게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김강립 총괄조정관은 "어제 용인 지역에서 확인된 29세 확진자의 접촉자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확진환자 본인과 안양의 지인 1인 이외에, 오늘 0시 이후에 추가로 현재까지 13명의 확진자가 확인됐다"며 "이 건 관련해서 현재까지 총 15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13명 가운데는 확진환자의 직장동료 1인과 클럽에서 접촉한 12명의 확진이 확인됐다. 이 가운데는 외국인 3명과 군인 1명 등도 포함됐다"고 덧붙였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