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DGB금융그룹, 1분기 순이익 882억원… 전년比 15%↓
염보라 기자
수정일 2020-05-07 18:15
등록일 2020-05-07 18:15

DGB금융지주 CI

[공감신문] 염보라 기자=DGB금융그룹은 올해 1분기 그룹 지배주주지분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15% 감소한 882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그룹 측은 이번 실적에 대해 "작년 1분기 발생한 100억원의 일회성 이익 소멸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하락한 시장금리 등 영향을 고려하면 양호한 실적"이라고 부연했다.

계열사별로는  대구은행이 금리하락에 따른 이자수익 감소로 10.4% 감소한 787억원의 순이익을 냈다. 

같은 기간 원화 대출은 5.0% 증가했고,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여신비율과 연체율이 각각 0.10%포인트(p), 0.04%p 개선됐다.

하이투자증권은 131억원의 순이익을 거뒀다. DGB생명의 순이익은 92억원, DGB캐피탈은 76억원으로 집계됐다.

DGB그룹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외 경기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어 자본 적정성과 건전성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