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하이트진로, 청정라거-테라 새로운 TV광고 공개, 성수기 공략 시동
전지선 기자
수정일 2020-04-29 09:15
등록일 2020-04-29 09:14

테라만의 100% 리얼탄산이 주는 청량감 생생하게 전달
테라 광고 /하이트진로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본격적인 맥주 성수기를 앞두고 청정라거-테라의 새로운 광고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는 29일부터 지상파, 케이블,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방영된다.

하이트진로는 청정라거 테라를 마시는 순간 느껴지는 리얼탄산 100%의 청량감을 압도적인 토네이도 장면을 통해 생생하게 전달하는 광고를 선보여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광고 역시 특유의 청정한 탄산감을 거대한 토네이도로 시각화하고 전편보다 더 역동적으로 표현했다. 

특히, 리얼탄산 입자를 고도의 3D 컴퓨터 그래픽으로 구현해 생동감을 극대화했다.

광활한 대자연에서 탄산 입자들 속으로 들어간 모델 공유는 그 안에서 청정라거-테라를 발견한다. 마시는 순간 공유를 감싸고 있던 탄산 입자들이 빠르게 휘몰아치며 거대한 토네이도를 만들고, 더 강하게 휘몰아치면서 맥주 탄산 토네이도로 변한다. 입을 뗄 때까지 회전하는 청정쾌감을 공유가 느끼는 모습으로 광고는 마무리된다.

광고촬영 현장에서 만난 청정라거-테라 2년 차 모델 공유는 “많은 분이 테라를 좋아해 주신다고 들었다. 지금처럼 꾸준히 사랑 받아 100억병까지 돌파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광고를 보는 것만으로도 청정라거-테라만의 리얼탄산 100%의 청량감을 오롯이 느낄 수 있도록 시그니처인 탄산토네이도의 임팩트를 극대화했다” 며 “앞으로도 테라만의 감성과 청정함을 전달할 수 있는 통합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