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감신문] MBC ‘라디오스타’ 영탁, ‘하품 발성’ 가르침에 김구라 VS 안영미 애제자 자리 경쟁! 사진만 봐도 폭소 유발!
이재성 기자
수정일 2020-04-07 13:56
등록일 2020-04-07 13:55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공감신문] 이재성 기자=영탁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하품 발성’을 전수한다. 그의 가르침을 받은 김구라, 안영미가 영탁의 애제자 자리를 두고 치열한 경쟁을 펼쳐 폭소를 유발한다.

 

오는 8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지난주에 이어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영구 케미’ 김구라, 안영미가 영탁의 애제자 자리를 두고 “내가 찐이야!”라며 경쟁을 벌인다. 완벽한 보컬의 소유자 영탁이 이들에게 ‘하품 발성’을 가르쳐준 것. 열심히 연습 중인 두 사람이 한껏 망가진(?) 모습으로 포착돼 폭소를 유발한다.

 

영탁이 과거 건물에서 추락하는 대형사고를 겪었다고 고백한다. 자칫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었지만 그를 살린 것은 어머니의 간절한 기도. 당시 그의 어머니는 아들의 수술을 앞두고 특별한 경험을 하게 됐고, 이를 계기로 지금의 일을 하고 있다고 알려져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런가 하면 이찬원이 트로트만 수천 곡을 섭렵한 ‘찬또백가’로 나선다. 자신감 넘치는 그의 모습에 MC들은 노래 퀴즈를 제안했다고. 그러나 단 3초 만에 ‘찬또백가’ 명성에 위기가 닥치며 모두가 탄식했다는 후문이다.

 

이찬원이 반전 진행 실력과 리더십으로 감탄을 자아낸다. 고향 대구에서 학교 축제를 돌며 사회자로 이름을 날렸다고. ‘말랑 두부상’의 반전 매력에 모두가 놀란 가운데 그가 존경하는 MC를 뽑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영탁의 애제자 자리를 두고 펼친 김구라, 안영미의 치열한 승부는 오는 8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