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감신문] MBC ‘라디오스타’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미스터트롯’ 특집, 최초 공개 에피소드부터 4인 4색 맛깔나는 무대까지!
이재성 기자
수정일 2020-04-01 12:02
등록일 2020-04-01 12:02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공감신문] 이재성 기자=‘미스터트롯’의 주역들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라디오스타’가 오늘(1일) 밤 방송을 앞둔 가운데 이들의 진면목을 2주간 만날 수 있다고 전해져 관심이 집중된다.

 

오늘(1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이 2주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녹화 직후 인터뷰를 통해 “녹화가 아주 잘 나왔다. 어느 한쪽에 치중되지 않게 네 분의 인생과 삶을 담기 위해 고민할 것”이라고 귀띔했던 제작진은 결국 논의 끝에 2주 편성을 확정했다는 후문이다.

 

이번 특집은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의 ‘미스터트롯’ 뒷이야기는 물론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새로운 이야기로 풍성하게 채워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4인 4색 맛깔나는 무대를 꾸며 ‘미스터트롯’의 감동을 재현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들의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미스터트롯’ 진(眞)-선(善)-미(美) 주인공들과 장민호의 조합이 큰 화제를 모았다. 최종 순위 6위를 차지한 장민호의 섭외 이유에 대한 궁금증도 커지고 있는 상황.

 

이러한 궁금증은 방송을 통해 모두 해소될 것이라는 전언이다. 과거 예능 출연 경험과 세월로 다져진 노련한 입담으로 분위기를 주도했다는 것. 예능감만큼은 진(眞)을 차지한 그의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스페셜 MC 홍진영의 활약 역시 빼놓을 수 없다. “트로트 하면 제가 빠질 수 없죠!”라며 등장부터 텐션을 끌어올린 그녀는 트로트 전문가답게 ‘미스터트롯’ 4인방의 이야기에 재미를 더하며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4인방의 진면목은 오늘(1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