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감신문] ‘부부의 세계’ 박선영, 박해준 불륜 현장에 함께 있었다!
이재성 기자
수정일 2020-03-28 18:08
등록일 2020-03-28 18:08

 

사진제공=JTBC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방송화면 캡처

[공감신문] 이재성 기자=배우 박선영이 ‘부부의 세계’의 ‘고예림’으로 완벽 변신했다.

 

박선영은 어제(27일) 첫 방송된 JTBC스튜디오의 첫 오리지널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연출 모완일, 극본 주현, 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 제작 JTBC스튜디오)에서 우아함 가득한 미모로 첫 등장, 속내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풍기며 ‘고예림’ 역에 자연스럽게 녹아 든 모습으로 역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극 중 고예림(박선영 분)은 남편 이태오(박해준 분)의 외도를 의심하기 시작한 지선우(김희애 분)의 눈 안에 들면서 초반부터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갈색 머리를 한 고예림은 이태오의 주머니에서 떨어진 체리 색 립밤과 똑같은 립밤을 사용하거나 “이태오와 별일 없냐”고 묻는 지선우의 말에 아무렇지 않게 대답하는 듯 하면서도 찰나의 짧은 망설임을 보여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렇게 극의 몰입도를 높인 고예림은 이후 극 후반 한 방의 반전으로 재미를 더했다. 빠르게 흘러가는 전개 속에서 이태오의 불륜 상대가 여다경(한소희 분)임이 밝혀졌고, 이태오와 여다경이 여행했을 당시 그 현장에는 지선우의 다른 지인들과 더불어 고예림 부부도 함께 있었다는 것. 이에 모든 사실을 알고도 지선우 앞에서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있는 고예림의 행동은 그녀의 온아한 성품과 대비되며 안방극장을 짜릿하게 만들기도 했다.

 

이에 앞으로 박선영이 김영민(손제혁 역)과 함께 비밀을 가진 문제적 부부의 한 스토리를 이끌어 나가면서 다정다감한 현모양처이지만 내면을 알 수 없는 비밀스러운 인물인 고예림을 얼마나 섬세하게 그려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 앞서 다른 작품에서 보여줬던 모습보다 한층 업그레이드 된 박선영의 우아하고 단아한 외모와 세련되고 지적인 스타일링은 보는 이들을 캐릭터에 더욱 몰입시킬 뿐만 아니라 다양한 볼거리까지 제공하며 눈길을 끌 예정이다.

 

한편, 박선영이 활약을 예고한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2회는 오늘(2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