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철현, 21대 총선 여수갑 후보등록..."문재인정부 성공, 더 살기좋은 여수위해"
박진종 기자
수정일 2020-03-27 11:15
등록일 2020-03-27 11:14

여순사건특별법·석유화학국가산단 지원특별법 등
주철현 더불어민주당 여수갑 국회의원 후보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주철현 더불어민주당 여수시갑 국회의원 예비후보(전 여수시장)가 여수선관위에 21대 총선 후보등록을 마쳤다. 앞서 주철현 후보는 중앙당 정책위 부의장에 임명됐다.

주 후보는 “여수의 미래는 바다에 있다. 바다에서 여수의 새로운 동력을 찾아야 한다”며 “‘한국해양관광공사’설립과 여수 유치, 여수항을 해양물류 및 오일허브산업단지로 육성해 여수의 신해양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지역민의 지속적인 요구에도 불발됐던 여순사건특별법과 여수석유화학 국가산단관련 지원특별법 등 지역민을 위한 법 제정에도 소홀하지 않겠다”며 “이를 위해 지역민과 언제나 소통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주 후보는 “이번 총선은 문재인 대통령의 개혁이 성공하느냐 아니면 실패하느냐를 판가름하는 중요한 선거다. 더불어민주당의 압승만이 문재인 대통령을 지키고 대한민국과 여수의 발전을 앞당길 수 있다”며 “집권 여당 후보를 선택해야 더 살기 좋은 여수를 앞당길 수 있다”고 강조했다.

주 후보는 “그동안 저 주철현을 지켜주었던 ‘시민의 힘’을 다시 한 번 부탁드린다”며 “‘시민의 힘’으로 총선에서 승리해 문재인정부 성공의 밑거름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