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경기도, 신천지 본부 강제 역학조사 진행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20-02-25 21:14
등록일 2020-02-25 18:49

25일 과천 신천지 총회본부 진입해 긴급 강제 역학조사 진행
25일 오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코로나19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과천 신천지예수교회 부속기관에서 현장 지휘를 한 후 언론 브리핑을 하고 있다. / 경기도
25일 오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코로나19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과천 신천지예수교회 부속기관에서 현장 지휘를 한 후 언론 브리핑을 하고 있다. / 경기도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경기도는 25 과천 신천지 시설에 진입해 긴급 강제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강제조사를 통해 도내 신도 3만3582명과 과천교회 예배 신도 9930명의 명단을 확보했다.

경기도는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과천시 별양동 쇼핑센터 건물 4층에 있는 신천지예수교회 총회본부에서 강제 역학조사를 진행했다. 역학조사에는 경기도 역학조사관 2명, 역학조사 지원인력 25명, 경기도특별사법경찰단 디지털포렌식 전문가 2명 등 총 40여 명이 동원됐다.

도는 이곳에서 경기도 거주 신천지 신도 3만3582명과 2월 16일 과천교회 예배 신도 9930명의 명단을 입수했다. 일부는 중복돼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도는 이를 바탕으로 검사할 필요가 있는 사람을 분류해 신도들에 대한 격리 및 감염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이날 직접 현장을 찾아 지휘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경기도 역학조사 과정에서 신천지 신도 1만여 명이 집결한 예배가 지난 16일 과천에서 개최된 것을 확인했고 예배 참석자 중 수도권 거주자 2명이 이미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규모 감염을 막기 위한 골든타임을 놓칠 수 없어 신천지 측이 명단을 제출할 때까지 더는 지체할 시간적 여유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