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분석] 김남국 변호사, 민주당 강세 '서울 금천구 전략배치' 되나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20-02-21 20:55
등록일 2020-02-21 18:30

민주당, 금태섭 경선지역 서울 강서갑으로 지정 김남국은 다른 지역에 전략배치 하기로
김남국 변호사
김남국 변호사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서울 금천구가 전략 선거구 지정 요청 지역이 됐다고 21일 밝혔다. 서울 금천구는 지역구 현역의원인 이훈 국회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곳이다.

민주당은 '전략 선거구 지정 요청 지역' 대상이 된 지역구를 큰 이변이 없는 한 전략지역으로 지정해 왔다.

이런 가운데 금태섭 국회의원과 ‘조국내전’을 벌여온 김남국 변호사가 다른 지역에 전략배치 될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 공관위는 이날 금태섭 의원의 경선지역을 현재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으로 지정하고, '조국백서'의 저자인 김남국 변호사는 다른 지역에 전략배치하기로 결정했다.

금 의원과 김 변호사는 강서갑을 두고 치열한 논쟁을 벌여왔다. 때문에 민주당이 친조국과 반조국으로 나뉘는 것 아니냐는 우려까지 나왔다. 또한, 둘의 논쟁 자체가 유권자에게 조국사태를 상기시키는 역할을 할 것이라는 의견도 제기됐다.

이에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지난 20일 “금태섭 의원과 김남국 변호사는 우리 당의 소중한 자산이다. 두 사람 모두의 쓰임을 고민하겠다”며 진화에 나서기도 했다. 

당초 경선이 치러질 것으로 전망됐던 서울 금천구가 전략지역으로 지정되면서 김 변호사가 금천에 전략배치 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금천은 대표적인 민주당 강세지역이라는 점에서 김 변호사와 같은 정치 신인이 맡기에 적합한 곳이기도 하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