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코로나19' 국내확진자 15명 추가발생…총 46명
전지선 기자 기자
수정일 2020-02-19 23:22
등록일 2020-02-19 10:55

대구·경북지역 13명과 서울 성동구 1명, 기존 확진자의 딸 1명
코로나19로 폐쇄된 병동 / 박진종 기자 촬영 및 편집
코로나19로 폐쇄된 병동 / 박진종 기자 촬영 및 편집

[공감신문] 전지선 기자=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환자가 15명 추가 발생해 국내 확진자가 총 46명이 됐다.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경북지역 13명과 서울 성동구 1명, 기존 확진자의 딸 1명 등 총 15명이 추가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대구·경북지역 13명은 31번째 환자(61세 여성, 한국인)와 동일한 교회를 다니는 등 연관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명은 병원에서 접촉했으며 나머지 2명은 연관성을 확인하고 있다.

대구·경북 지역 외 환자 2명 가운데 1명은 20번째 환자(42세 여성, 한국인)의 딸(11세, 한국인)이으로 자가격리에 있던 중 증상이 확인돼 검사를 받고 양성으로 판정됐다.

나머지 1명(77세 남성, 한국인) 은 서울 성동구 확진자로 해외여행이력이나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적도 없는 것으로 나타나 감염 경로가 불분명한 상태다.

이 환자는 전날 고열이 나 한양대병원을 방문했으며 외래 진료에서 컴퓨터단층촬영(CT)을 했고, 폐렴이 확인됐다. 이후 선별진료소로 옮겨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이날 새벽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이날 발생한 15명의 건강 상태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