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남인순 "송파구보건소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20-02-13 23:19
등록일 2020-02-13 09:50

송파구보건소 방문...격려 및 애로사항 청취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오른쪽)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오른쪽)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송파병)은 12일 “국내 19번째 확진자가 송파구에 거주하는 것으로 밝혀져 구민들께서 많이 불안해하셨으나, 송파구보건소를 비롯한 송파구의 확진자 방문시설에 대한 방역소독과 접촉자 격리,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등 신속하고 철저한 대처로, 아직까지 추가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보건의료 최일선 현장에서 헌신적으로 애쓰고 계신 송파구보건소 관계자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남인순 의원은 이날 송파구보건소를 방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예방 및 차단하기 위해 밤낮으로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김인국 소장을 비롯한 보건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이같이 말했다.

남인순 의원은 “송파구보건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및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24시간 선별진료소 운영 등 쉼 없이 일하다 보니 과로에 많이 힘들어 하고 있어, 인력 확충이 시급한 것으로 파악됐다. 인력 확충 필요성 등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당과 정부에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