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칼럼] 질축소 수술로 관계 시 우울감 벗어날 수 있어…레이저 이용한 여성성형 인기
인터넷뉴스팀 기자
수정일 2018-12-06 18:48
등록일 2018-12-06 17:50

도움말=로앤산부인과 잠실점 권혜성 원장

여성의 질은 다양한 이유로 늘어진다. 늘어진 질 근육을 방치하면 세균 감염이 쉬워져 여성질환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 또한 성감이 약해져 관계에 만족하지 못하게 되고 이로 인해 우울감을 느낄 수 있다. 그래서인지 질 근육을 복원해주는 질축소 수술을 알아보는 여성들이 많아졌다.

질 이완 정도, 환자의 상황에 따라 수술 방법은 다양하다. 수술 전에는 의료진과의 상담을 통해 질수축방법을 결정하는 게 바람직한데, 질 근육 주변 골반 근육도 함께 복원해주면 보다 높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골반근육이 강화되면 골반 이완 및 골반 장기 탈출을 예방할 수 있다.

최근 개원가에서는 레이저를 이용한 여성성형이 주목받고 있다. 질 벽 전체에 레이저를 조사해 질축소 효과를 보는 비절개 시술 방식이다. 시술 시간이 10~15분 정도로 비교적 짧고, 당일 퇴원이 가능하다 보니 사정상 회복 시간을 길게 가질 수 없는 여성들도 부담 없이 받을 수 있다.

레이저를 이용한 질수술은 외과적 수술에 비해 흉터나 통증이 적은 편이다. 하지만 열을 심하게 조사하면 조직 손상이나 피부 화상 등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 따라서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을 선택하는 게 중요하다.

여성성형은 미용 목적만으로 이뤄지는 수술은 아니다. 질축소 수술을 통해 방광염, 골반 장기 탈출 같은 여성질환을 예방할 수 있고 여성의 자신감을 회복시켜 결과적으로 삶의 질 향상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도움말=로앤산부인과 잠실점 권혜성 원장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