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엔씨 ‘프로야구 H2’, 신규 ‘HOF 등급’ 선수카드 업데이트
김대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2-12 22:38
등록일 2019-12-12 14:47

NC 테임즈, 해태 이종범, 빙그레 장종훈 등 첫번째로 선정
'프로야구 H2’ / 엔씨소프트 제공
'프로야구 H2’ / 엔씨소프트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신규 ‘HOF 등급’ 선수카드를 업데이트했다고 12일 밝혔다.

‘HOF(Hall Of Fame, 명예의 전당) 등급’은 기존의 ‘레전드 등급’ 선수카드 중에서 선정된다. 

NC 테임즈(2015), 해태 이종범(1994), 빙그레 장종훈(1991) 등 9명의 선수가 첫 번째 ‘HOF 등급’ 선수카드로 등장한다.

‘HOF 등급’ 선수카드는 모든 구단과 연도 배지의 효과가 적용된다. 특정 상황에 안타·홈런 확률 등이 대폭 상승하는 고유 특수 능력도 사용할 수 있다. 

이용자는 지정된 특수 카드와 코치, 게임 내 재화 등을 사용해 ‘HOF 등급’의 선수카드를 얻을 수 있다.

엔씨는 2019 한국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선수를 업데이트했다. 

올해 골든글러브를 수상한 10명의 선수(NC 양의지, 키움 박병호, SK 최정 등)를 신규 골든글러브 등급 카드로 만날 수 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