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내일 전국 곳곳에 눈 온다…아침 체감온도 -13∼1도
권지혜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2-02 22:30
등록일 2019-12-02 18:26

기온 평년보다 낮아…"외출할 때 따뜻하게 입으세요"
추위와 함께 강풍이 분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도로에 나뭇잎이 떨어져 있다.
2일 오후, 추위와 강풍으로 여의도 도로에 나뭇잎이 떨어져 있다.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내일 전국 곳곳에 눈이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3일 우리나라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찬 공기가 따뜻한 해수면을 지나면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일부 지역에 눈이 내리겠다고 2일 예보했다.

전라도와 제주도 산지는 오전까지, 경기 남부와 충청도는 오후까지 비나 눈이 올 것으로 보인다. 강원영서남부와 경북북부내륙은 오후부터 저녁 사이에 비 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서울은 오전 9시부터 낮 12시 사이에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강수 구역이 남쪽에 형성돼 눈이 쌓일 가능성은 희박하나 낮 동안에도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흩뿌리는 곳이 있겠다고 기상청은 덧붙였다.

예상 적설량은 충남북부와 전북내륙이 3∼8cm(2일 밤∼3일 오후), 경기남부, 충남남부, 충북, 전북서해안과 전남북부는 1∼5cm(3일)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9∼4도(체감온도 -13∼1도), 낮 최고기온은 4∼10도로 평년보다 낮으므로 외출 때 따뜻한 복장을 갖출 것이 권장된다.

기상청은 오늘 밤부터 내일 사이 충남·전북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고, 경기남부와 충북, 전남북부에서도 눈 쌓이는 곳이 있어 시설물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내일 대부분의 해상에서 바람이 시속 35∼60k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