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리니지M, 월드 던전 ‘격돌의 탑’ 모든 월드에 공개
김대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2-02 22:30
등록일 2019-12-02 11:15

‘커츠’, ‘파우스트’, ‘데몬’ 등 필드 보스 5종 리뉴얼 진행
‘리니지M’ / 엔씨소프트 제공
‘리니지M’ / 엔씨소프트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M’의 새로운 월드 던전 ‘격돌의 탑’을 모든 월드에 공개했다고 2일 밝혔다.

‘격돌의 탑’은 기존의 ‘오만의 탑’ 몬스터가 강화된 형태로 등장하는 던전이다. 75레벨 이상의 캐릭터가 하루 5시간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는 오는 11일 정기점검 전까지 ‘격돌의 탑’을 플레이할 수 있다.

이용자는 ‘격돌의 탑’의 3개 층에서 보스 몬스터를 만날 수 있다. 각 층의 보스 몬스터는 지정된 시간(1층 ‘심연의 뱀파이어’ 오후 9시, 2층 ‘탐식의 쿠거’ 오후 10시, 3층 ‘증오의 나이트발드’ 오후 11시)에 등장한다. 

각 보스를 처치하면 ‘영웅 제작 비법서’, ‘장인의 무기 마법 주문서’, ‘역사서 주머니 1~8장’ 등의 아이템을 확정적으로 얻을 수 있다. ‘전설 제작 비법서’, ‘전설 등급 스킬북’, ‘뱀파이어의 망토’ 등의 아이템도 확률적으로 획득 가능하다.

이용자가 ‘격돌의 탑’ 일반 몬스터를 처치하면 확률적으로 히든 보스인 ‘감시자 리퍼’가 등장한다. 히든 보스가 등장하면 격돌의 탑 내부의 모든 이용자가 각 층의 입구로 텔레포트(순간이동)돼 함께 공략할 수 있다.

엔씨는 5종의 필드 보스(커츠, 파우스트, 광풍의 샤스키, 질풍의 샤스키, 데몬)의 외형, 공격 패턴 등을 개선했다. 이용자가 처치 시 받을 수 있는 보상(기술서 ‘쇼크 스턴: 마스터’, 마법서 ‘홀리 스위프트: 에이션트’ 등)도 추가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