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신창현 "환경R&D 부정, 부실 방지대책을 마련해야"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2-01 22:30
등록일 2019-12-01 12:20

국회서 ‘환경R&D 부정, 부실 방지대책’ 토론회 개최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국회의원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환경R&D 부정, 부실 방지대책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가 국회에서 열린다.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국회의원(경기 의왕시·과천시)은 오는 3일 오후 2시 국회 제2세미나실에서 ‘환경R&D 자율과 책임 실현방안은?’ 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톨노회는 신창현 의원과 환경부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한다.

국정감사 당시 2011년 이후 환경R&D 중단과제에서 미환수금액이 61억원에 달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부실학회 참석자도 6명이나 포함되는 등 환경R&D 관리에 대한 전반적인 관리 부실 문제가 드러난 바 있다.

신창현 의원은 “환경R&D 과제의 부정, 부실은 정부R&D 과제가 눈먼 돈이라는 잘못된 인식을 심어줄 수 있다. 환경R&D 부정, 부실 방지대책을 마련하고자 자리를 마련했다”고 토론회 취지를 설명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