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게임빌,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국내 출시
김대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1-26 22:29
등록일 2019-11-26 15:26

‘슈퍼스타 리그’ 등 경기 콘텐츠 다양하게 마련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 게임빌 제공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 게임빌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게임빌(대표 송병준)이 모바일 게임 ‘게임빌프로야구’ 시리즈의 신작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는 지난 2002년부터 2013년까지 폭넓은 유저 층에 인기를 얻은 ‘게임빌프로야구’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올드 팬들의 향수와 최신 게임 유저들의 눈높이를 만족시키기 위해 3년간 50여 명의 개발진이 심혈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졌다다. 

이 게임은 유저들이 구단주가 돼 전 우주를 무대로 최고의 트레이너를 영입해 ‘나만의 선수’를 성장시키고 최고의 선수들로 구성된 ‘나만의 팀’을 만들어 우주를 배경으로 한 리그에서 우승을 이뤄내는 것을 최종 목표로 한다. 

23세기 우주를 배경으로 사이보그, 로봇, 유령, 요괴 등 110여 종의 다양한 마선수(트레이너)들이 등장한다. 전작 시리즈에서 단골로 등장해 온 ‘메디카’, ‘붕붕머신’부터 게임빌 대표 IP들을 활용한 ‘놈’, ‘제노니아의 카엘’, 그리고 새롭게 등장하는 수많은 마선수들은 고유의 시나리오를 가지고 있다. 

마선수들과 이들의 지도를 받는 ‘나만의 선수’ 사이에 발생하는 다양한 관계성이 선수 성장에 큰 영향을 미친다. ‘나만의 선수’는 시나리오를 선택하고 개인의 취향에 맞게 외형부터 포지션, 이름, 등번호 등 세세한 부분까지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다.

게임빌은 다양한 경기 콘텐츠들도 준비했다. ‘플래닛 리그’는 은하계 행성들에서 개최되는 야구 리그로 긴 경기 일정을 통해 포스트 시즌에 진출하는 팀을 가려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최고의 야구리그로 불리는 ‘슈퍼스타 리그’, 미니게임 형식으로 매일 도전 과제를 플레이하는 ‘데일리 매치’ 등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게임빌 관계자는 “MMORPG 장르에 편중된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캐주얼 판타지 요소들을 가미한 독특한 게임성의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를 통해 다시 한번 국민 게임 신드롬을 재현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