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게임빌, 2019년 3분기 실적 발표...당기순이익 37억 원
김대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1-08 22:14
등록일 2019-11-08 11:36

3분기 매출 330억 원, 영업손실 25억 원 기록
게임빌CI / 게임빌 제공
게임빌CI / 게임빌 제공

[공감신문] 김대환 기자=게임빌(대표 송병준, 063080)이 2019년 3분기 실적을 8일 발표했다.

게임빌은 2019년 3분기에 매출 330억 원, 영업손실 25억 원, 당기순이익 37억 원을 기록했다. 전 분기 및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크게 증가하고, 영업손실은 대폭 축소되면서 당기순이익은 흑자 기조를 유지했다. 

기존 주요 게임들의 꾸준한 실적과 함께 지난 6월 국내에 출시한 ‘탈리온’과 7월 국내와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엘룬’이 신규 실적 창출에 기여하면서 전분기 대비 17%, 전년 동기 대비 43% 매출 성장을 이어나갔다.

게임빌은 이번 4분기에 강력한 기대감을 가지고 있다. 국민 게임 반열에 올라있는 ‘게임빌 프로야구’ 시리즈의 최신작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가 오는 26일 국내에 출시되기 때문이다.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는 국내 1700만 다운로드, 글로벌 누적 7000만 다운로드에 이르는 자체 개발 베스트셀러 IP로서 게임빌은 이 게임이 기업의 성장성과 수익성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게임빌은 앞으로 자체 개발작인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 흥행을 중심으로 실적 성장과 함께 흑자 전환을 달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경기도민이면 누구나! 경기 재난기본소득 지급법 안내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