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특, 13세 나이차 나는 미모의 걸그룹 후배와 열애설 '재조명'..팬들 "곧 마흔인데 24살이랑...?"
류예지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0-12 21:52
등록일 2019-10-12 12:41

 

슈퍼주니어가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하는 가운데 리더 이특의 인스타그램 디엠 사건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해 이특은 동반 MC를 맡았던 모모랜드 연우에게 치근덕거린다는 오해를 산 바 있다.

당시 모모랜드 연우의 계정으로 착각하고 팬 계정에 "연우야"라는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낸 이특은 전 세계 케이팝 팬으로부터 집중조명을 받기도 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후배 이름도 못 부르나", "이특 곧 마흔인데 나잇값 못 한다", "방송 같이 했으면 연락할 수도 있지" 등과 같이 다양한 반응을 보이며 갑론을박이 일어났다.

이에 이특은 "연우에게 수고했단 말 하려던 것"이라는 발 빠른 해명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12~13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KSPODOME(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SUPER JUNIOR WORLD TOUR - SUPER SHOW 8 : INFINITE TIME’를 진행한다.

키워드
이특
연우
슈퍼주니어
모모랜드
이특나이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