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생생국회] 김낙순 마사회장 "온라인 마권발매, 도박과몰입-불법도박 대안 될 수 있어"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19-10-10 21:51
등록일 2019-10-10 15:04

국회서 온라인 마권발매 정책토론회 주관 "온라인 발매 도입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돼야" "면밀한 부작용 대책마련도 필요"
김낙순 한국마사회 회장 / 박진종 기자
김낙순 한국마사회 회장 / 박진종 기자
'이용자보호 중심의 온라인 마권 발매 도입을 위한 정책토론회’ / 박진종 기자
'이용자보호 중심의 온라인 마권 발매 도입을 위한 정책토론회’ / 박진종 기자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10일 “온라인 마권발매가 도박과몰입과 불법도박에 대한 충분히 타당서 있는 대안”이라고 강조했다.

김낙순 회장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열린 ‘이용자보호 중심의 온라인 마권 발매 도입을 위한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온라인 마권발매는 이용자 보호와 불법경마 근절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는 방안”이라고 밝혔다.

김 회장은 “온라인 마권발매가 도박 과몰입의 주요 원인인 과도한 베팅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고, 불법도박 대비 열위에 있는 합법 사행산업의 경쟁력 강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점에서 충분히 타당성 있는 대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사행산업 시장의 과도한 팽창, 미성년자 접근 가능성 등 온라인발매 도입 시 예상가능한 부작용 또한 존재한다. 면밀한 대책마련이 선행돼야 할 것이다.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온라인 발매 도입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토론회는 더불어민주당 김현권 오영훈 국회의원과 박주현 국회의원, 정인화 국회의원이 공동 주최하고, 마사회가 주관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