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우아한가 인물관계도? 파격 줄거리에 몇부작이길래? 임수향X이장우 열연에도 시청률은..
정지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9-18 21:35
등록일 2019-09-18 10:35

(사진출처=ⓒMBN 홈페이지)

MBN 드라마 `우아한가`가 시청자들에게 엄청난 인기를 얻으면서 `우아한가`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뜨겁다.

MBN 수목드라마 `우아한가`는 재벌가의 숨은 비밀과 이를 둘러싼 오너리스크 팀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흥미진진한 인물관계도와 줄거리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우아한가`의 인물관계도를 보면 크게 MC그룹과 뉴스패치, 주씨 부자 등으로 나뉘어 서로간의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우아한가`의 임수향과 이장우, 배종옥, 정원중, 문희경 등 배우들의 활약으로 드라마가 더욱 빛나고 있다.

드라마 `우아한가`에 대해 시청자들은 "요즘 시대의 부자들을 풍자한 것 같아 재미있다", "은근히 재미있어서 궁금해지는 드라마", "임수향 연기 잘한다", "수목만 기다린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우아한가`의 시청률은 다소 저조한 상황이다. 드라마 `우아한가`의 시청률은 2.1%로 알려졌다. 수목드라마 시청률 순위를 보면 MBC `신입사관 구해령`이 5.4%로 1위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우아한가`는 총 16부작으로 오늘(18일) 7회가 방송된다. `우아한가` 재방송은 MBN 등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