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올 추석, 작년 대비 사건사고 줄어…교통사고 40%↓
권지혜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9-15 21:31
등록일 2019-09-15 12:58

가정폭력 신고 11%↓…살인, 강도, 강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는 17.8%↓
서울지방경찰청 전경

[공감신문] 권지혜 기자=올해 추석에는 가정폭력과 교통사고가 지난 해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달 2∼15일 있었던 '추석 명절 종합치안대책' 활동 기간 중 살인이나 강도, 강간 등 5대 범죄 발생 건수는 3611건으로, 지난해 4396건보다 785건(17.8%) 감소했다.

가정폭력 신고는 전년 동기(2209건) 대비 248건(11.2%) 감소한 1961건으로 집계됐다.

추석 당일 전후 5일(올해 11∼15일)간 발생한 교통사고는 전년 동기(71.6건) 대비 29.1건(40.6%) 감소한 42.5건으로 집계됐다.

경찰은 이 기간에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형사 인력을 증원 투입해 강도 등 형사사범 943명을 검거하고, 이 중 30명을 구속했다. 이태원 등 외사안전구역에서는 외국인 형사사범 30명을 포함해 총 50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