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언주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개통...수도권 남부 허브역 기대”
윤정환 기자 기자
수정일 2018-01-17 18:40
등록일 2018-01-17 10:00

“공항이용객 접근시간 단축으로 광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

[공감신문] 경기도 광명시 KTX역에 도심공항터미널이 들어섬에 따라 인천공항 등 여객기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편의가 크게 증대될 것으로 보인다.

17일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경기 광명을)은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의 개장으로 지방공항여행객의 접근시간이 단축되고, KTX이용객이 증가해 광명역 활성화 및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은 서울 이외 지역에 개통되는 최초의 사례로 지방 및 수도권 남부지역의 인천공항 접근이 획기적으로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17일 이언주 의원은 이날 오후 2시부터 광명역KTX 도심공항터미널이 개통됨에 따라 "광명시가 수도권 남부 허브역을 도맡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출했다.

KTX로 광명역에 도착한 후 전용 리무진 버스를 탑승해 인천공항으로 이동할 경우, 자가차량이나 버스 등 대중교통에 비해 소요시간이 크게 줄어든다. 예컨대 부산에서 인천공항까지는 2시간 10분, 광주에서 인천공항까지는 1시간 40분씩 단축된다.

또 KTX광명역에서 인천공항으로 운행하는 리무진 버스는 서울 시내를 거치지 않아, 교통체증을 겪지 않아도 되기에 45여분 가량 이동시간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리무진 버스의 운행 간격은 약 20~30분 정도로, 서울 시내 기존 도심공항터미널들과 비교해 시간적 경쟁력이 있다는 평이 많다. 기본요금은 1만5000원이고 KTX 탑승권과 연계할 경우 30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은 지하 1층에 체크인 카운터, 출입국 사무소, 티켓팅 센터 등 업무시설이 집중 배치돼 있다. 지상 1층에는 버스정거장, 공항 특성화 매장 등 편의시설들이 주를 이룬다.

17일 오후 2시부터 광명역KTX 도심공항터미널이 개통된다.

이 의원은 “도심공항터미널 유치에서부터 공항버스 한정면허 발급 등 추진과정에서 어려움도 있었지만, 한국철도공사·인천공항공사와 잘 협의해 진행한 결과 좋은 결실을 맺게 돼 기쁘다”며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KTX광명역이 수도권 남부 허브역으로써 역할을 톡톡히 하고 광명시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앞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