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교통부터 편의시설까지...다(多) 갖춘 아파트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
인터넷 기자 기자
수정일 2017-11-30 18:39
등록일 2017-11-30 15:03

교통, 교육, 생활편의시설 등을 다 갖춘 지역 내 중심입지 아파트의 인기가 뜨겁다. 이처럼 풍부한 생활 인프라는 삶의 편의성을 높여주는 요소로, 주거를 선택할 때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 가운데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이 들어서는 서대전역 인근은 반석지구 개발 및 도시철도 2호선 트램 사업 추진 등의 대형 개발 호재가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대전 반석지구는 대전과 세종시를 잇는 거점도시로 주거, 상업, 산업, 생태, 문화 등 각종 도시개발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특히 대전시에서 전국 최초로 도시철도 2호선 트램이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적극 추진되고 있어 기대감이 높다.

대전광역시 중구에 공급되는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은 지하5층- 지상 32층 규모의 1개동에 아파트 154세대와 오피스텔 62실, 근린생활시설으로 조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59㎡ 52세대, 63㎡ 102세대를 분양한다. 최근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 구성했다.

원룸식 소형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22㎡~33㎡의 62실을 마련했다. 전 세대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일조량을 극대화시켰으며, 판상형 구조로 통풍과 환기가 우수하다.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은 우수한 교통 인프라로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의 눈길을 끈다. 해당 아파트는 KTX 서대전역이 40m 앞에 위치하며, 1호선 서대전네거리역은 600m 이내에 위치해 도보 10분 이내로 이용할 수 있는 ‘초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자동차 이용 시 경부고속도로 대전IC 및 호남고속도로 지선 유성 IC를 통해 다른 도시로의 이동이 용이하다. 여기에 지하철 2호선 트램이 2020년 착공해 2025년 개통예정이어서 향후 교통망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생활 및 문화, 교육 인프라가 구축된 원스톱 생활환경도 장점이다. 사업지 300미터 이내에 홈플러스, 세이백화점, CGV 등이 있으며, 도보로 다양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2km이내 가톨릭대성모병원, 충남대병원, 서대전공원, 음식특화거리 등 풍성한 생활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게다가 ‘학세권’도 갖추고 있다. 아파트 반경 1km 이내에 오류초, 태평중, 글꽃중, 호수돈여중, 등이 위치해 자녀를 둔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32층 고층에서 보문산 등을 바라볼 수 있는 조망권 프리미엄을 확보해 ‘숲세권’도 충족시켜준다.

한편 ‘서대전역 코아루 써밋’의 견본주택은 12월 중 오픈 예정으로, 대전 서구에 위치해 있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