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공감신문 포토] 푸른 하늘의 국회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17-08-11 18:38
등록일 2017-08-11 15:38

폭염에도 선선한 바람 불어, 잔디마당 중앙에 위치한 분수대서 시원한 물줄기도
국회 잔디마당 앞 길

[공감신문] 11일 국회 잔디마당 앞 길이다. 국회도서관 뒤로 보이는 푸른 하늘과 그림 같은 구름이 인상적이다. 걷다 보면 풍경이 아름다워 발걸음을 멈추고, 카메라를 들게 되는 날이 있다. 오늘이 그렇다.

국회의사당

국회의사당이 잔미다당의 배경이 된 모습이다. 폭염주의보가 발령될 정도로 더운 날씨였지만, 선선한 바람이 불었다. 국회의사당 앞에 게양된 태극기가 바람 때문인지, 카메라를 의식해서인지는 모르지만 배경에 맞는 모양을 취하고 있다.

국회 잔디마당 중앙에 위치한 분수대에서 시원해 보이는 물 줄기가 뿜어져 나오고 있다. 분수대의 여신상은 번영과 평화를 상징한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로 인한 육아공백...“가족돌봄휴가 신청하세요”
[공감신문 정환선 칼럼] 궁궐에서 즐기는 봄나들이 ‘관광’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전략물자 생산기지, 개성공단을 열 자.”
[공감신문 시사공감] “마스크 5부제, 그래도 사기 힘듭니다"…사각지대 놓인 약사는 ‘조마조마’
[공감신문 알쓸다정] 마스크 5부제 대리구매 범위 변경?...어린이-노약자 확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코로나-19, 상호 협조와 협동으로 국난(國難)극복에 최선을 다해야!” “사람이 움직여야 경제가 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