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26일 금리 1.75% 개인회생자대출서비스낮은 금리로 받는 법은? 대출 받은 후 성실변제가 중요해
박준선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6-26 19:58
등록일 2019-06-26 00:03

(▲출처=GettyImagesBank)
(▲출처=GettyImagesBank)

개인회생자대출의 뜻


개인회생자대출이란 개인회생제도를 진행하며 빚을 변제중인 사람들이 대출을 받는것을 의미한다. 개인회생 대출은 대출의 목적에 따라 그 조건이 상이할 수 있다. 그래서 본인의 상황에 맞는 개인회생 대출을 찾아 이용해야 한다. 개인회생대출을 할 수 있는 요건은 개인회생 인가 후 1회 이상 변제금을 납부한 개인회생자들이다. 금리동향을 판단하기 위해서 연계된 여러 금융지표를 살펴보는것도 좋은 대출사전작업이다. 한국금융연구원 정책금리와 대출금리간 관계 및 시사점 보고서에는 대출이자는 정책금리에 따라 변해왔다고 평가했다. 대출금리에 영향을 주는 금융지표중 하나가 CD금리이다. 26일 현재 한국은행에 따르면 91일기준 CD금리는 1.79%인 것으로 나타났다. 유리한 이자율을 확인했더라도 대출상환금이 부담된다면 대출부담을 더는 요령중 하나는 상환방식을 바꾸는 방법이다. 원리금균등분할상환방식을 택하면 납입시마다 발생하는 이자부담을 최소화 할 수 있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부동산 시장, 정부와 국회는 국민에게 답(答)해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