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연애의 맛 시즌2’ 신주리-이채은-김시안 인스타 방문 급증↑…직업 및 나이 차이까지 관심 쏠려
이다래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6-17 19:54
등록일 2019-06-17 19:52

천명훈 소개팅녀 김시안 (사진출처=ⓒ김시안인스타그램)

최근 ‘연애의 맛 시즌2’가 방영되며 소개팅녀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제 2의 서수연-이필모로 주목받고 있는 오창석-이채은은 첫 만남부터 달달한 분위기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녹였다.

특이 이채은은 첫 방송 당시 아이린을 닮은 청순한 외모로 방송과 동시에 실검을 장악했다.

이채은은 올해 나이 25세로 직업은 모델이다. 이전 직업은 유치원 선생님으로 알려졌다. 오창석은 올해 나이 38세로 두 사람은 13살 나이 차이가 난다.

이형철 소개팅녀 신주리 (사진출처=ⓒ신주리인스타그램)

단발머리에 우아한 분위기가 풍기는 이형철 소개팅녀 신주리는 올해 나이 43세로 직업은 요리사로 알려졌다. 이형철은 올해 나이 49세로 두 사람은 6살 나이 차이가 난다.

직업은 숙명여대 푸드스타일리스트 과정을 수료,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 '주리쌤의 레스토랑 앳 홈'을 운영하고 있다.

천명훈과 첫만남과 동시에 만남을 종료한 김시안 또한 귀여운 외모로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했다. 김시안 나이는 28세, 천명훈은 42세로 두 사람은 14살 나이 차이가 난다. 정확한 직업은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영된다. 현재 오창석 이채은 외에 김보미-고주원, 이형철-김시안 등이 출연 중에 있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긴급재난지원금 외국인 노동자 제외, 국제정세에 부합한가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제21대 국회, ‘주인이 준 막강한 힘, 정의를 위해 쓰라.’”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국내 외국인노동자 “기댈 곳이 없다”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이개호•서삼석•주철현, 제2의 이낙연을 꿈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석가모니가 태어난 기념일!…'부처님오신날' 유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