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국회입법조사처, '해외진출기업 국내복귀 지원 제도 실효성 강화 방안' 간담회 개최
박진종 기자 기자
수정일 2019-06-13 19:53
등록일 2019-06-13 19:29

17일 개최...국내복귀기업 지원 강화 입법과제 모색
국회입법조사처

[공감신문] 박진종 기자=국회입법조사처(처장 김하중)는 오는 17일 15시부터 국회입법조사처 제1세미나실에서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지원제도 실효성 강화 방안'이라는 주제로 전문가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및 정착에 대한 효율적 지원체계를 마련해 국내투자 및 고용 등을 활성화하기 위한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지원에 관한 법률'이 2013년 6월 27일 제정됐다.

그러나 2018년 10월 말 기준으로 국내복귀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51개사이고, 이에 따른 고용효과는 975명이며 국내 복귀한 기업이 투자한 금액은 1,200억 원으로 매우 저조한 실정이다.

이에 정부는 2018년 11월 29일 생산제품 범위 확대와 입지·설비 보조금 지원요건 완화, 고용창출장려금 지원기간 연장, One-Stop 행정 서비스 지원 및 서류 간소화 등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지원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번 전문가 간담회는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지원업무 담당자를 초청해 정부 종합대책의 실효성을 강화하기 위한 제도개선 사항 등에 대한 의견 청취와 토론을 통해 국내복귀기업 지원 강화를 위한 입법과제를 모색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공감신문 알쓸다정] 2020 장마철 다가온다! 장마철 에티켓 5가지 소개
[공감신문 알쓸다정] 코로나19 속 해수욕장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
[공감신문 박재호 칼럼] 속수무책 미래통합당, 외교⋅통일에서 생존의 길 보인다
[공감신문 교양공감]내가 참석한 나의 장례식…대학로 연극 '웃픈 3일'
[공감신문 강란희 칼럼] “밴 업계, 벼랑 끝에 서다.⓶”
사라지는 숲과 동물들…‘팜유’ 성분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배너